광명시, '기후위기 대응' 최우수 도시로 인정받다!!!
상태바
광명시, '기후위기 대응' 최우수 도시로 인정받다!!!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2.07.25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2일 (사)한국공공정책협의회 등 주관 '2022 상반기 우수행정 및 정책사례 선발대회'서
▶탄소중립 실천 위한 민·관협치 '광명시 1.5℃ 기후의병정책' 등 선도적 대응 인정받은 결과
지난 22일 광명시청 시장집무실에서 박승원 시장이 (사)한국공공정책평가협회의 등이 주관한 '2022년도 상반기 우수 행정 및 정책사례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것을 기후에너지과 직원들과 함께 기념하고 있다./광명시 제공
지난 22일 광명시청 시장집무실에서 박승원 시장이 (사)한국공공정책평가협회의 등이 주관한 '2022년도 상반기 우수 행정 및 정책사례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것을 기후에너지과 직원들과 함께 기념하고 있다./광명시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지난 22일 (사)한국공공정책평가협회, (사)한국정책개발학회가 주관한 '2022년도 상반기 우수 행정 및 정책사례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수상은 기후위기 대응 및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민·관 협치로 만들어 온 광명시 1.5℃ 기후의병 정책 등 선도적으로 기후위기에 대응해 온 광명시와 시민들의 노력이 인정받은 결과이다.

특히, 지방정부뿐만 아니라, 공공기관, 공기업, 지방공기업, 중앙부처 등과의 경쟁에서 수상해 그 의미가 더욱 크다.

광명시는 시민 협치로 만든 지역에너지계획에 기반해 2018년 9월에 지방정부 최초로 기후에너지과를 신설하고, 2020년 5월에는 시민참여 에너지 전환 및 시민협력 기후에너지 사업 등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중간 지원 조직인 기후에너지센터 설립했다.

또한 기후위기 대응 및 탄소중립 사회실현을 위한 제도를 정비하는 동시에 시민이 쉽게 기후위기, 에너지전환에 접근할 수 있도록 지방정부와 시민 협력 사업인 넷제로에너지카페 운영하고 그린모빌리티 친환경자동차 보급 지원 등으로 지역의 탄소중립 실천 정책을 추진해왔다.

더불어 시민 스스로 일상생활에서 변화를 유도해 기후위기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자 ▲기후에너지 시민강사 양성 ▲기후에너지 시민교육 ▲기후에너지 동아리 활동 지원 ▲광명자치대학 기후에너지학과 운영 등 시민 인식의 변화를 촉진하고 있다.

그밖에 저탄소 그린아파트 만들기, 10․10․10 소등 캠페인, 함께 그린 쿨루프 사업, 에너지의 날 행사 등을 시민과 함께 전개하고 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민선8기를 대외적인 수상으로 힘찬 출발을 하게 되어 광명시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시민과 시가 더욱 합심하여 기후위기 대응에 모범적인 지방정부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