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8.16 금 19:04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광명시, 다문화 소통프로그램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캠프 열어~~다문화가족과 비다문화가족이 함께 어울리는 소통의 장 마련

광명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임무자)는 지난 6일, 7일 충청남도 부여군 백제문화유적지에서 다문화 소통프로그램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 1박 2일 캠프’를 개최했다.

다문화 소통프로그램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는 다문화가족과 지역주민이 함께 어울려 한국 역사기행을 통해 서로 간 소통으로 다문화 감수성을 기르고 사회 통합의 토대를 쌓고자 마련됐다.

나의 문화유산 답사기는 총 13가정 42명이 참가해 지난 3월부터 전통문화체험, 경복궁나들이, 서대문형무소답사 등 3회에 걸쳐 진행되었으며 이번 캠프로 프로그램을 마무리했다.

6일에는 국립부여박물관, 백마강, 고란사, 낙화암 등의 백제문화유적지를 탐방하고 우리 역사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7일에는 원예치료의 일환으로 가족 토피어리를 만들기를 통하여 가족 구성원간의 유대감을 돈독히 했다.

한 참가자는 “프로그램은 끝났지만 소통은 이제부터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며 “다문화 소통프로그램을 계기로 알게 된 다문화가족들과 더불어 광명 지역사회의 모든 가족들과 서로 알아가며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삼례 기자  circle-kweon@nate.com

<저작권자 © 광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