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문화재단, 어린이날 선포 100주년 맞아 '제5회 광명가족극장' 개최
상태바
광명문화재단, 어린이날 선포 100주년 맞아 '제5회 광명가족극장' 개최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2.04.20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5~21일 광명극장 일대에서 '일상의 활력, 예술 비타민'이라는 주제로
▶베이비 드라마, 이야기극장·서커스타운, 대형 인형 전시 등으로 구성

광명문화재단은 오는 5월 5일부터 21일까지 광명극장(광명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일대에서 '일상의 활력, 예술 비타민'이라는 주제로 '제5회 광명가족극장'을 개최한다.

'제5회 광명가족극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의 심신을 위로하고 예술로 삶에 활력을 주는 행사로서, 특히 어린이날 선포 100주년을 맞아 5월 3주간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즐기는 다양한 공연예술 프로그램을 선사할 예정이다.

'제5회 광명가족극장'은 총 11개의 공연과 전시·참여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올해는 광명가족극장의 기획공연과 함께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 지원사업의 프로그램을 연계해 다양한 장르의 공연예술을 한곳에서 관람할 수 있다.

광명가족극장 기획공연 연계 프로그램으로는 자연과 가족의 소중함을 일깨우는  음악극 '나무의 아이', 현실과 판타지를 넘나드는 '루루섬의 비밀'을,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 지원사업의 연계 프로그램으로는 선녀와 나무 사이에서 태어난 '나무도령'이 대홍수의 위기에서 벗어나 인류의 시조가 되는 이야기인 음악극 '나무도령이야기'를 선보인다.

또 36개월 미만의 영유아가 참여해 생에 첫 공연 관람 기회를 갖는 베이비 드라마 '소리나무'를 함께 진행한다. 공연 '소리나무'는 신문지, 밤, 대추 등을 활용한 소리와 촉감놀이로 아이들의 참여를 이끌어 낸다. 

공연 프로그램은 ▲서커스 저글링 퍼포먼스와 스토리가 융합된 서커스 드라마인 <더해프닝 쇼 'My Dream'> ▲중국 요요로 나비를 표현한 <날갯짓> ▲풍선으로 만든 기상천외한 캐릭터를 선보이는 <클라운진의 벌룬여행> ▲2020년 광명문화재단 청년예술가 창작 지원사업 <청.바.지>에 선정되어 제작한 <퍼펫유랑극단> ▲책상이 무대가 되고 학용품들이 살아 움직이는 테이블 오브제극인 <무니의 문> 등 총 5가지의 작품으로 구성된 ‘이야기 극장·서커스타운’이 함께한다.

전시·참여 프로그램으로는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예술무대 산'의 대형 인형으로 구성한 전시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광명가족극장에서 자체 기획한 <실은 이런 색이야>를 선보여, 대형 인형과 체험형 설치 작품이 어우러지며 광명극장을 찾는 이들을 반길 예정이다.

이번 <광명가족극장>은 대기 중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고 순 배출량이 0이 되도록 노력하는 탄소중립 실천을 위해 일상에서 발생하는 종이를 최소화하고자 포스터와 리플렛 인쇄물을 없앴으며, 광명문화재단 홈페이지와 광명가족극장 SNS 등 온라인에 주요 정보를 게시한다.

뿐만 아니라, 환경보존을 주제로 한 전시·참여 프로그램과 이벤트로 시민의 일상에서 자원을 재활용하는 계기를 마련하는 행사가 되고자 한다.

어연선 광명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일상의 활력, 예술 비타민 '제5회 광명가족극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의 마음을 문화·예술로 회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탄소중립을 통한 환경보존 활동을 경험하는 시간을 가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2022 제5회 광명가족극장' 상세 프로그램 및 일정은 광명문화재단 홈페이지(www.gmcf.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