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시민 함께 읽을 한 책 선정' 위한 선호도 조사 실시
상태바
광명시, '시민 함께 읽을 한 책 선정' 위한 선호도 조사 실시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2.04.19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책 선정위원회 구성 성인 및 어린이 분야 후보 도서 6권 추천
▶함께 읽고 다양한 생각, 경험 나누며 함께 성장하는 광명시민 기대
▶광명시도서관 누리집 통해 오는 27일까지 온라인, 모바일로 조사

광명시는 광명시민 '한 책 함께 읽기 사업'을 추진하고 함께 읽을 한 책 선정을 위해 시민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한 책 함께 읽기 사업'은 시민들이 선정한 한 권의 책을 함께 읽고 문화적 체험을 공유해 공동체 의식을 갖고 지역사회에 독서와 토론, 소통과 공감의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시작하는 사업이다.

광명시는 함께 읽을 책 선정을 위해 지난 3월 독서문화공동체 및 독서전문가를 주축으로 한 책 선정위원회를 구성, 두 차례 회의를 거쳐 성인과 어린이 분야 후보 도서 각 3권씩 총 6권을 선정했다.

후보 도서는 우리 삶의 보편적인 문제를 담고, 함께 읽기에 적합하며, 독후 활동 및 토론을 통해 사고의 확장이 가능하며, 해당 연령층이 공감하고 감동받을 수 있는 책을 대상으로 추천됐다.

성인·청소년 대상 후보 도서는 ▲밝은 밤(최은영 著, 문학동네) ▲나는 무늬(김해원 著, 낮은산) ▲지구 끝의 온실(김초엽 著, 자이언트북스)이며, 어린이 대상 후보 도서는 ▲마지막 레벨업(윤영주 著, 창비) ▲긴긴밤(루리 著, 문학동네) ▲소리 질러, 운동장(진형민 著, 창비)이다.

시민 선호도 조사는 광명시 도서관 누리집(https://gmlib.gm.go.kr)을 통해 오는 27일까지 온라인 또는 모바일로 실시한다. 또한 광명시 6개 공공도서관에서 현장 조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광명시 관계자는 "같은 책을 읽어도 사람마다 다른 생각, 다른 느낌을 받듯이 시민 여러분이 한 책을 함께 읽고 다양한 생각과 경험을 나누며 서로 소통하고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한 책 함께 읽기 사업이 광명시민이 공동체 의식을 가지고 더 큰 광명을 지향해 나가는 범시민 독서운동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광명시민 한 책 함께 읽기 사업 및 선호도 조사와 관련해 자세한 사항은 광명시도서관 누리집을 참고하거나 하안도서관 도서관정책팀(02-2680-5458)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