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내년 65세 이상 모든 노인 최대 16만원 버스 요금 지원
상태바
광명시, 내년 65세 이상 모든 노인 최대 16만원 버스 요금 지원
  • 광명포스트
  • 승인 2021.12.10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예산 50억 확보, 농협과 교통카드사와 협력으로 빠른 시일 내 지급 예정

광명시는 65세 이상 노인 대중교통비 지원과 관련해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제도 신설협의를 8일 최종 완료하고 내년부터 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현재 노인 인구의 가파른 증가로 초고령 사회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나 노인의 사회활동 증가에 따른 이동권 보장을 위한 지원이 부족한 실정이며 일부 자치단체는 노인 교통비를 소득에 따라 차등 지원하고 있다.

이에 광명시는 차별 없이 모든 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대중교통비 지원의 필요성에 대해 보건복지부를 끈질기게 설득한 결과 전 노인에 대한 지원이 가능하도록 사회보장 제도 협의를 완료했다.

광명시는 노인 교통비 지원 사업비로 50억 원의 예산을 확보했으며, 내년 65세 이상 모든 노인들에게 연 16만원까지(분기 4만원 한도) 대중교통비를 지원한다.

기존의 지하철 이용을 위해 발급했던 G-Pass카드 시스템을 활용하지만 버스요금 지원을 받기 위해 카드 재발급이 필요하다.

시는 농협 및 교통카드사와 업무협력 체계를 구축해 노인 대중교통비를 빠른 시일 내 지원할 계획이다.

박승원 시장은 “광명시 노인 대중교통비 지원은 시내버스 요금 기준 연 100회 이상 이용 할 수 있어 광명시 노인 교통복지 증진 및 이동권 보장에 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루 빨리 시민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