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원 광명시장, “배달특급 안정적 정착으로 소상공인 판로지원”
상태바
박승원 광명시장, “배달특급 안정적 정착으로 소상공인 판로지원”
  • 서삼례 기자
  • 승인 2021.04.09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 경기도와 ‘배달특급 사업 확대 업무협약’ 체결

광명시는 8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경기도, 경기도주식회사와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광명시를 포함한 경기도 내 9개 시·군 의 배달특급 사업 확대를 위해 마련됐으며, 박승원 광명시장, 이재명 경기도지사, 윤화섭 안산시장, 최대호 안양시장, 정장선 평택시장, 안승남 구리시장, 김보라 안성시장, 김상돈 의왕시장, 이춘표 고양제2부시장, 조학수 양주부시장, 경기도주식회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광명시는 배달특급의 조기 확산과 안정적 운영에 필요한 지원을, 경기도주식회사는 합리적인 운영과 서비스의 증진, 소상공인의 판로지원을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약속했다.

배달특급은 배달앱시장의 독과점 문제 해소와 공정 질서 확립을 위하여 민관이 협력하여 개발·운영하는 플랫폼으로 민간앱 보다 6~13% 저렴하고 지역화폐를 온라인으로 활용하면서 할인 혜택을 강화하고 편리하게 결재하는 장점이 있다. 가맹점 역시 광고비가 없으며 중개 수수료 1%(2021년 한시적)를 내면 된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시는 광명전통시장에 놀장 배달시스템을 도입, 운영해 시민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며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인 배달특급이 광명에서 안정적으로 정착되어 소상공인의 판로 확보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시는 지난 3월부터 관내 업체를 대상으로 배달특급 가맹점을 모집하고 있으며 6월 서비스를 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