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5 토 10:47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광명시 2019년 8,208억 예산 편성!!!교육, 복지 등 삶과 직결되는 분야..서울시립청소년복지관 관련 예산은 편성되지 않아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2019년도 예산안으로 올해 7,577억 원 보다 631억원(8.3%)이 증가한 8,208억원을 편성했다.
이와 관련 박승원 광명시장은 19일 오후 2시 중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시민의 안전하고 쾌적한 광명, 시민이 꿈꾸고 창조하는 광명, 시민과 함께 새로운 미래의 광명을 만들어 가는데 최우선으로 원칙으로 내년도 예산을 편성했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민선7기의 첫 번째 본예산 편성인 만큼 새로운 시정 철학을 깊이 반영하고자 하였으며, 시민과 함께 시민을 위한 예산으로 오로지 시민만을 위해 쓰이도록 하며 건전한 재정운영을 통해 공정하고 충실하게 쓰이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시는 내년 예산 운영을 첫째, 시민참여, 자치분권도시  둘째,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  셋째, 일자리 있는 경제 도시  넷째, 평생학습·돌봄 도시  다섯째, 꿈꾸는 문화·예술 도시 등 5개 분야에 집중 투입하기로 했다.
 
▲‘시민참여, 자치분권도시’ 만들기 위해 총 35억원 반영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 만드는데 949억원 편성
▲일자리 많은 경제도시 만들기에 466억원 투입
▲평생학습·돌봄·공공의료 서비스 실현에 3,112억원 집중 투입
▲‘꿈꾸는 문화·예술도시 광명’을 위해 140억원 편성
 
박승원 시장은 “지방재정 건전성을 바탕으로 하여 주민의 권리와 이익을 최고의 목적으로 합리적이고 효율적인 예산 편성에 힘을 모았으며 공정한 질서와 환경 속에서 함께하는 시민 웃는 광명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승원 시장의 공약이기도 한 하안동에 위치한 '서울시립청소년복지관' 부지 매입 관련 예산은 편성되지 않았다.

권도형 대표기자  circle-kweon@nate.com

<저작권자 © 광명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