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 문 열어
상태바
광명시 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 문 열어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2.08.04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 소하동서 박승원 시장 참석 개소식 열려,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 함께 이용 놀이터
▶유니버설디자인 반영 놀이터, 3800㎡ 규모 충현초 인근 조성, 추진협의체 구성 후 사업 진행
지난 3일 광명시 소하동에서 제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 개소인이 열리고 있다./광명시 제공
지난 3일 광명시 소하동에서 제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 개소인이 열리고 있다./광명시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 제1호 무장애통합놀이터인 '꽃향기어린이공원'이 지난 3일 문을 열었다.

무장애 통합놀이터는 장애아동과 비장애아동이 놀이터에서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유니버설디자인이 반영된 놀이터다.

꽃향기어린이공원 무장애통합놀이터는 2020년 경기도 모두를 위한 유니버설디자인 공모사업에 선정돼 리모델링을 통해 3,823㎡ 규모로 소하동 충현초등학교 인근에 조성됐다.

꽃향기어린이공원은 학교와 주택단지에 인접해 아동이 많이 찾는 위치에 있음에도 불구, 노후화된 놀이시설과 이용 편의성이 좋지 않아 개선이 필요했다.

이에 따라 이용자 관점에서 문제점을 찾고 놀이공간을 개선하기 위해 인근 학교 학생과 교사, 경찰서 관계자, 주민, 전문가 등으로 추진협의체를 구성해 사업을 진행했다.

광명시 제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에서 아이들이 뛰놀고 있는 모습./광명시 제공
광명시 제1호 무장애통합놀이터 '꽃향기어린이공원'에서 아이들이 뛰놀고 있는 모습./광명시 제공

추진협의체는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청각, 촉각 등 오감을 자극할 수 있는 놀이시설을 설치하는 동시에 몸이 불편하고 휠체어를 타고 방문하는 이용객들을 위한 동선 구성 등에 대한 의견을 제시했다.

또한, 기존 수목을 최대한 보존하고 전체가 통합되고 범죄를 예방할 수 있는 안전한 공간을 구성하도록 했다.

이번 사업은 추진협의체를 비롯해 전문가, 경기도 공공디자인 심의 의견 등을 반영해 개별 놀이시설물의 단순한 배치를 지양하고 놀이행태 중심으로 다양한 난이도의 놀이시설을 설치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꽃향기어린이공원 무장애통합놀이터는 기존 놀이터 시설과 달리 모든 아동의 놀 권리를 보장함으로써 놀이를 통해 함께 어울리는 공동체의 가치를 추구하는 가족 친화적인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광명시의 모든 공간을 누구나 차별 없이 편리하게 이용해 시민들이 더욱 만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