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정원문화도시 조성 첫걸음... 시민정원사 25명 양성
상태바
광명시, 정원문화도시 조성 첫걸음... 시민정원사 25명 양성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2.06.23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2일 연서도서관 강당서 시민정원사 양성 교육과정 참여자 수료식 개최
▶올해 1월 대림대와 교육운영 업무협약 후 3~6월 총 56시간 기초과정 진행
지난 22일 광명시 연서도서관에서 '시민정원사 양성교육 수료식'이 열린 가운데 박승원 시장이 수료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명시 제공
지난 22일 광명시 연서도서관에서 '시민정원사 양성교육 수료식'이 열린 가운데 박승원 시장이 수료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명시 제공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지난 22일 연서도서관 강당에서 시민정원사 양성 교육과정 참여자 25명에 대한 수료식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광명시는 정원문화 확산에 참여해 지역사회 발전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봉사하는 시민을 양성하고자 올해 1월 대림대학교 평생교육원과 '시민정원사 과정 교육 운영 사무의 위·수탁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올해 2월 시민정원사 양성 교육 과정 참여자 25명을 선발해 3월부터 6월까지 총 56시간의 시민정원사 기초과정을 진행하고 이날 수료생을 배출하게 됐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이 참여해 도시를 가꾸어 갈 수 있도록 준비하고 진행해온 시민정원사 양성 교육을 통해 오늘 수료자를 배출했다"며 "앞으로 시민정원사와 함께 동네 마을정원, 수직정원, 꽃길정원부터 내년 경기정원문화박람회 개최까지 차근차근 추진해 가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오는 9월 시민정원사 양성교육 기초 및 이론 실습과정을 추가 개설할 예정이며, 8월 중 시 누리집(gm.go.kr)을 통해 공고할 계획이다.

한편, 광명시는 시민에게 최고의 휴식 공간을 제공하고 삶의 질을 향상해 나가기 위해 안양천 시민공원을 비롯해 도심 곳곳에 공원을 조성해왔으며, 지난해에는 '정원문화 조성 및 진흥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는 등 시민이 직접 가꾸고 함께 하는 도시 공동체 정원 조성의 기반을 닦아왔다.

광명시는 향후 안양천 국가정원, 안양천 명소화‧고도화 사업 및 환경 개선 사업 등을 추진하고 오는 2023년 경기정원문화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광명을 정원문화도시로 만들어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