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의회, 올해 마지막 정례회 개회... 내년 市 예산 9500여억원 심사
상태바
광명시의회, 올해 마지막 정례회 개회... 내년 市 예산 9500여억원 심사
  • 유성열 기자
  • 승인 2021.11.2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전 본회의장서 '제265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 개회, 총 41개 조례안 등 다뤄
▶市 제출 2022년도 예산안 9578억 내달 1일까지 각 상임위 다룬 뒤 2일 예결특위 종합심사
22일 오전 광명시의회 본회의장에서 박성민 시의장이 '제265회 제2차 정례회 1차 본회의'를 주재하고 있다./광명시의회 제공
22일 오전 광명시의회 본회의장에서 박성민 시의장이 '제265회 제2차 정례회 1차 본회의'를 주재하고 있다./광명시의회 제공

광명시의회(의장 박성민)는 올해 마지막 정례회를 22일 개회하고 2022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에 관한 심사에 나선다.

광명시의회는 이날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박성민 시의장 주재로 '제265회 광명시의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를 개회하고, 내달 3일까지 12일간의 의사일정을 돌입했다.

이번 정레회에서는 시민 생활과 밀접한 조례안인 '광명시 시민사회 활성화와 공익활동 증진에 관한 조례안' 등 총 41건의 안건을 심사한다.

우선 회기 첫날인 22일 1차 본회의에서는 박승원 광명시장의 시정연설에 이어 2021년도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과 2022년도 예산안에 대한 제안설명이 있었다.

광명시의회는 또 이튿날인 23일부터 오는 12월 1일까지는 각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 및 일반안, 예산안 등에 대한 예비심사를 진행한다.

또한 오는 2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광명시가 제출한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과 내년도 예산안을 종합심사한다.

광명시가 제출한 2022년도 예산안 규모는 9,578억 원이다.

끝으로 회기 마지막날인 내달 3일 제2차 본회의를 열어 각 위원회별로 심사를 통과한 조례안과 예산안 등을 최종 의결할 예정이다.

박성민 시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정례회는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의 사업을 설계하는 중요한 회기"라면서 "시민의 입장에서 다시 한 번 꼼꼼히 살펴 능률적으로 심사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