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폴리텍대학 '광명'융합기술교육원 정식 개원 및 디지털 현판식!!
상태바
한국폴리텍대학 '광명'융합기술교육원 정식 개원 및 디지털 현판식!!
  • 서삼례 기자
  • 승인 2020.11.10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폴리텍대학 광명융합기술교육원은 10일 정세균 국무총리, 임오경·양기대 광명시 국회의원,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회 의장, 백재현 前 국회의원, 이석행 학교법인 한국폴리텍 이사장 및 학교 관계자 등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원식을 가졌다.

광명융합기술교육원은 고학력 청년실업을 해소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 신산업 분야의 융합형 인재 양성을 위해 설립되었다.

광명융합기술교육원은(광명시 오리로 904) 지하2층, 지상10층, 연면적 6,532.73㎡(1,976평) 규모로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최신식 강의실 및 첨단 신기술 실습 장비를 갖춘 최적의 기술교육환경을 조성했다.

개설된 학과는 하이테크과정 5개 학과로, 데이터분석과, 바이오의약시스템과, 3D제품설계과, 증강현실시스템과, 전기에너지시스템과로 데이터분석과는 2020년 교육을 끝내고 일부 취업자를 배출했다.

사진설명=10일 개원식에서 이석행 폴리텍대학 이사장, 김봉준 광명융합기술교육원장 및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장 임오경 국회의원 양기대 국회의원 등이 참석자들과 함께 디지털 현판식을 하고 있다.
사진설명=10일 개원식에서 이석행 폴리텍대학 이사장, 김봉준 광명융합기술교육원장 및 박승원 광명시장 박성민 광명시의장 임오경 국회의원 양기대 국회의원 등이 참석자들과 함께 디지털 현판식을 하고 있다.

현재 2021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으며 모집인원은 110명이다.

광명융합기술교육원은 교육수료생 100% 취업을 목표로 관련 기업체와 협약을 통해 대졸 미취업자를 대상으로 기업맞춤형 현장중심의 고급 기술교육을 실시하고, 교육 후에는 국내 금융기관, 관련 유망 기업에 취업할 수 있도록 취업 연계에 힘쓰고 있다.

또한 광명시가 중심이 되어 기업체와 광명융합기술교육원이 지·산·학 전문협의체를 구성하여, 청년 등 지역주민 미취업자를 대상으로 지역산업 수요인력에 맞는 직업훈련 전문교육을 실시하는 등 일자리 마련에 노력하고 있다.

개원식에 참석한 박승원 광명시장은 “지·산·학이 연계해 4차산업 혁명시대에 맞는 청년리더를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한국폴리텍대학 광명융합기술교육원에 리모델링 공사비 와 물품 구입비로 8억 8500만원을 지원했으며, 지구단위 계획 변경, 경관심의 및 건축허가 등 필요한 행정절차를 신속히 처리 등 행정·재정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