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포스트 코로나 대비 ‘New 행정 패러다임’ 찾는다!
상태바
광명시, 포스트 코로나 대비 ‘New 행정 패러다임’ 찾는다!
  • 서삼례 기자
  • 승인 2020.09.07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응 민선7기 주요 역점시책 신규사업 발굴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 새로운 패러다임의 미래 성장 과제를 발굴하고자 광명시 공무원들이 머리를 맞댔다.

 

광명시는 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박승원 광명시장, 간부공무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신규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1주일 더 연장됨에 따라 참석 인원을 최소화하고 전 직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영상중계 했다.

보고회에서는 광명시 2030중장기 발전계획과 연계한 미래 성장동력 사업, 한국판 뉴딜 정책에 기반한 광명형 뉴딜사업,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내년도 신규사업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이날 논의된 신규 역점시책 사업은 총 84건으로 2030분야 20건, 광명형 뉴딜 분야 14건, 지속가능 발전 분야 7건 등이다.

구체적 사업은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 신혼부부 및 청년 전월세 대출이자 지원사업, 호흡기 전담 클리닉 운영, 코로나 블루로 인한 시민의 심리방역 강화 사업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신규 사업과 미세먼지 안심 차단벽 설치 사업, 전기 저상버스 보급, 사이버 방역체계 구축 등 광명형 그린뉴딜 관련 사업 등이다.

광명시는 이번 신규사업 보고회를 통해 발굴된 사업을 보완·수정하여 2021년도 예산편성과 주요업무계획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2030 종합계획, 지속가능 종합발전 계획, 그린뉴딜정책, 시민 의견 등이 내년 사업에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할 것”을 당부하고 “특히 내년은 시 개청 40주년을 맞는 해다. 시민이 광명시민으로서 자긍심을 갖고 미래 40년을 준비할 수 있는 해가 되도록 신규 사업에 반영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올해를 ‘주민자치의 해’로 정하고 주민자치 사업을 추진해 왔다. 코로나19의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많은 시민이 주민자치 사업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시 행정에 적극 참여하고 우리동네 문제를 우리가 해결하겠다는 시민이 늘어났다”며 “내년에도 광명시의 지속가능 발전과 시민이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정책을 마련해 추진하겠다. 부서가 서로 협업해 내년 사업 준비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